‘연말 양적완화 종료’ 출구전략 유

ottobre 11, 2018

‘연말 양적완화 종료’ 출구전략 유지…2019년 여름까지 금리 유지유로존 성장률, 올해 2.1%→2.0%, 내년 1.9%→1.8%

데일리는 1955년부터 21년간 시카고 시장을 지낸 리처드 J.데일리의 막내아들이자, 이매뉴얼 시장의 전임인 시카고 최장수 시장(1989~2011) 리처드 M.데일리의 동생이다. 그는 이매뉴얼이 시카고 시장 출마를 위해 오바마 행정부 초대 백악관 비서실장 자리를 내놓으면서 후임에 임명됐다. 이매뉴얼 시장은 지난 4월 시카고 시 재정난의 뿌리 깊은 안마계룡출장샵 원인이 리처드 M.데일리의 잘못된 재정운용 탓이라고 주장해 데일리 일가의 반발을 샀다. 하지만 데일리가 도전 의지를 끝까지 관철할지는 아직 미지수다. 데일리는 2001년과 2009년 일리노이 주지사 선거 출마를 모색하다 포기했고, 2013년 일리노이 주지사 후보 선출을 위한 민주당 경선에 나섰다가 중도 하차한 바 있다. 내년 2월 26일 치러지는 시카고 시장 선거에는 전 시카고 경찰청장 게리 맥카시를 비롯, 이미 15명의 후보가 난립해있다. 이매뉴얼 시장이 재임 기간 흑인사회의 원성을 사고, 경찰의 공권력 남용 문제로 연방 법무부 조사까지 받은 사실을 반영하듯 흑인 시민운동가와 경찰 용인출장샵 기관 수장 등의 분발이 눈에 띈다. 여기에 5선 연방하원의원 마이크 퀴글리, 2015년 시카고 시장 선거에서 이매뉴얼에게 패한 뒤 연방하원에 입성한 헤이서스 파주출장샵 추이 가르시아, 시카고를 포함하는 광역자치구 쿡카운티 의회 의장 토니 프렉윈클, 시카고 시 서기관을 거쳐 일리노이 주 감사관에 오른 수전 나주출장샵 멘도저 등도 출마를 신중히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14선 불출마를 선언하고 향후 행보를 모색 중인 루이스 구티에레즈 연방하원의원은 이매뉴얼의 3선 불출마 선언 직후 시카고 시장직에 대한 관심을 표했다가 가르시아 의원 지지 성명을 내는 것으로 마무리했다. 선거를 2년 앞둔 지난해 이미 3선 도전을 선언하고 선거자금을 1천만 달러(약 110억 원) 이상 모금한 이매뉴얼 시장이 갑자기 불출마를 공표한 정확한 이유는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2014년 흑인 10대 절도 용의자 라쿠안 맥도널드에게 16차례 총격을 가해 사살한 시카고 경찰 제이슨 반 다이크에 대한 재판이 곧 시작되는 점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이매뉴얼 시장은 당시 재선을 앞두고 권력 유지를 위해 사건 은폐를 시도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No comments

Lascia una risposta

L'indirizzo email non verrà pubblicato. I campi obbligatori sono contrassegnati *

È possibile utilizzare questi tag ed attributi XHTML: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